강좌안내
 
|홈으로| 로그인 | 수수팥떡 | 회원가입 | 회원정보 | 자유게시판 | 강좌안내 | 아사모달력     


ㅁ공지사항
ㅁ1인가구방
ㅁ단식
ㅁ생채식방
ㅁ청소년,성인을 위하여
ㅁ임산부를 위하여
ㅁ아이들질병,이렇게
ㅁ아토피성피부염
ㅁ어린이 건강관리사
ㅁ자유게시판
ㅁ자료실
ㅁ단식캠프방
ㅁ대표 강의일정


ㅁ 회비계좌번호
533301-01-061170(국민)
100-021-199650(신한)
001-01-326566(농협)
180-910018-56804(하나)
-------------------
ㅁ 특강 및 단식비
100-021-221569(신한)
*예금주:수수팥떡ASAMO

 



글제목 !! 매실엑기스는 여름 필수 아이템!!
이름 okemos(김석영) 날짜 2017-07-18 오후 1:19:15
조회수 643 파일 -

웬만해선 배앓이했던 기억도 거의없다.
다만 최근의 무더위에 땀은 아낌없이 흘리고 있었을뿐.
오전에 산 김밥을 저녁에 먹을때 약간 미심쩍다 했을 뿐
그리고 그 전 전날 5년 중 딱 하루 풍욕을 해내지 못하고 잠들었을뿐..
정말 평소와 다름 없는 나날이고 식단이었는데...
지난 토욜 새벽!
다리 아래로 휙~ 서늘한 물줄기 같은 것이 지나갔나 싶었던 순간
온몸에 가려움이 퍼붓듯이 시작되었다.
몸이 부어오르든 말든 손은 인정사정 보지않고 긁어대었다.
옆에서 자다 깬 딸의 한마디 ' 엄마 어서 응급실 가~~'
정말 배와 가슴, 얼굴까지 부어올랐다면
차로 달려 갔을텐데 신기하게도 상체는 정상이었다.
더워도 반드시 출첵하는 풍욕을 안했더라면
마침 몸의 이상 신호에 준비했던 매실고가 없었다면
이 난국을 어찌 넘겼을까 생각만 해도 아찔해진다.
캬라멜 같은 매실고(액기스)를 진하게 물에 풀어
검은 물을 마시고
몸에 바르기를 계속하자 가려움이 진정되고
잠이 들었다.
아침에 몸은 약간 평소보다 지쳐있었으나
약간의 늦잠덕에, 새벽녁의 강력한 수습덕에
가볍게 털고 일어나 출근 완료~~
감사한 매실고 여름엔 필수품입니다^^
- (2017-07-18): 고생 많으셨군요 . 그래도 좋아졌다니 정말 다행입니다.매실고를 몸에도 바른다는걸 첨 알았습니다.함께 나누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삭제
 의견남기기     
   ▲ 위 너무 기름지게만 안드심 됩니다~~
   ▼ 아래 변비가 너무 심해요


| 수수팥떡 | 회원가입 |
(사)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04207] 마포구 마포대로14가길 4-11 2층
전화 02-3481-0399 | 팩스 02-3481-0488 | asamosusu@daum.net
ㅁ 후원계좌 : 100-021-199650(신한) (예금주 : 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