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좌안내
 
|홈으로| 로그인 | 수수팥떡 | 회원가입 | 회원정보 | 자유게시판 | 강좌안내 | 아사모달력     


ㅁ공지사항
ㅁ1인가구방
ㅁ단식
ㅁ생채식방
ㅁ청소년,성인을 위하여
ㅁ임산부를 위하여
ㅁ아이들질병,이렇게
ㅁ아토피성피부염
ㅁ어린이 건강관리사
ㅁ자유게시판
ㅁ자료실
ㅁ단식캠프방
ㅁ대표 강의일정


ㅁ 회비계좌번호
533301-01-061170(국민)
100-021-199650(신한)
001-01-326566(농협)
180-910018-56804(하나)
-------------------
ㅁ 특강 및 단식비
100-021-221569(신한)
*예금주:수수팥떡ASAMO

 
* 1기 여름단식캠프방



글제목 의정이네소식 최신버전- 단식 후 달라진 우리 식구 -
이름 asamo(관리자) 날짜 2015-12-30 오후 2:33:10
조회수 968 파일 -

수수팥떡 송년회를 다녀와서
- 단식 후 달라진 우리 식구 -

의정부, 의정부행 열차가 들어오고 있습니다. 승객여러분께서는 안전선 뒤로 한 걸음 물러서 주시기 바랍니다. 띠링띠링띠링~~~~
열차를 탈 때마다 딸의 눈치를 보게 했던 의정부(議政府)행 열차.
의정부(의정 父)는 내가 의정분데 민감해 하기는 지가(딸: 양의정) 더 민감해 합니다.^^ 단순한 안내멘트 하나에도 부끄러움과 창피함을 못 이겨 화를 쏟아냈던 우리 딸, 양~의~정~

이런 딸이 수수팥떡 송년회에서 단식 후 변화된 자신의 모습을 이야기했습니다.
“저는요, 단식캠프 전에는 친구들과 지내는데도 많이 힘들었는데, 단식 후 성격이 많이 밝아져서 친구들하고 너무 잘 지내고 있어요. 그래서 내년에도 기회가 된다면 단식캠프에 한 번 더 참여하고 싶어요.~~~”라고
놀라운 반전이네요^^
나름 자신만의 세상이 뚜렷해 친구들과의 관계가 그리 매끄럽지 않았던 건 알았지만 딸내미 입에서 이런 이야기가 쏟아져 나올 줄, 아빠인 나도 엄마인 집사람도 생각지 못했습니다.

“수수팥떡 송년회가 있는데 의정이랑 함께 가면 어떨까?”
“그래요, 저는 좋아요, 의정이 에게 물어볼게요.” 내심 기대 반 걱정 반으로 집사람에게 수수팥떡 송년회 참석 여부를 물어 보았고, 다행히 의정이도 흔쾌히 오케이 해, 서울행 열차에 몸을 싣게 되었습니다.

이수역에 도착하는 동안 주마등같이 지나가는 올 여름 단식 캠프 때의 영상들~~~~
관장기가 항문으로 들어올 때 느껴졌던 그 야릇한 느낌, 끊임없이 쏟아냈던 검은 숙변들, 힘들다며 닭똥 같은 눈물을 흘리던 딸의 모습과 보식기간을 마치고 힘든 단식기간을 잘 견뎌낸 뿌듯함을 쭉 이어가기 위해 체육관등록을 했던 일, 체육관에 가서 운동은 안하고 주기장창 냉·온욕만 하다 헬스장 트레이너가 회원이냐고 의정이 에게 물어보던 일 등등
정말 고맙고 소중한 시간들이었습니다.^^ 단식을 통해 정직하게 나 자신을 돌아볼 수 있었고, 우리 가족을 좀 더 잘 알 수 있게 한 귀중한 시간이었습니다.
그리고 송년회를 다녀온 후 단식캠프에 참여하길 잘했다고 생각하는 것은 우리 딸 스스로가 자기 자신의 모습을 밝게 바라본다는 점일 겁니다.
자기 자신의 모습을 밝다고 느끼는 아이. 그런 아이가 지금의 우리 딸의 모습이라는 점이 너무나 감격스러울 따름입니다.

앞으로 우리 딸 인생에 수많은 의정부행 열차가 지나갈 테지요. 하지만 저는 우리 딸이 더 이상 그런 열차 때문에 창피하거나 부끄러워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확신을 가지게 되었었습니다. 모든 게 단식캠프의 덕이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단식캠프는 제 생활 또한 바꾸어 놓았네요.
제대 이후 귀찮아서 차지 않던 손목시계(100미터 방수^^)를 냉·온욕을 위해 다시 차게 만들었고, 그리 퍼 마시던 술도 거의 끊고 어떡해서든지 냉·온욕을 마치고 퇴근을 하게 만들었습니다.(다행히 저희 회사에는 사우나 시설이 있어요.^^)
마지막으로 단식 캠프의 가장 고마운 점은 언제나 나의 모든 결정과 생각과 느낌을 지지, 응원, 격려해 주는 집사람에 대한 사랑을 다시 한 번 더 확실하게 느끼게 해 주었다는 것입니다.

윤동주는 「내 인생에 가을이 오면」이라는 시를 통해 “내 인생에 가을이 오면, 열심히 살았냐고, 삶이 아름다웠냐”고 물어보면서 “나는 그때 기쁘게 대답하기 위해 지금 내 삶의 날들을 기쁨으로 아름답게 가꿔야겠습니다.”라고 이야기 하고 있습니다.
만약 누군가 저에게 같은 질문을 한다면 저는 자신 있게 대답할 수 있을 겁니다.
내 삶의 날들을 냉·온욕으로 아름답게 가꿔왔다고~~~~~

수수팥떡은 1년에 한 번 다녀가는 산타가 아니라, 평생 함께하는 든든한 친구 같은 존재입니다.
나의 건강, 그리고 가족 건강을 선물해 준 수수팥떡, 정말 고맙습니다.
내년에는 요즘 돼지가 다 된 우리 큰 아들 단식캠프에 보내야겠습니다.
잘 부탁드립니다.^^


***위 글은 캠프지나고 잘 지내준 의정이와 가족들이
수수팥떡 2015년 송년회에 함께 해주시고 보내주신 글입니다
글은 의정이 아버님이신 양석신샘께서 써주시신 원문그대로입니다
감사합니다~~***
 의견남기기     
   ▲ 위 드디어~~2016년 17기 가족사랑건강캠프가 시작됩니다~~~
   ▼ 아래 단식캠프 후 마지막 단식!!!! -윤경샘소식^^


| 수수팥떡 | 회원가입 |
(사)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04207] 마포구 마포대로14가길 4-11 2층
전화 02-3481-0399 | 팩스 02-3481-0488 | asamosusu@daum.net
ㅁ 후원계좌 : 100-021-199650(신한) (예금주 : 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